안면도 꽃지 할미바위와 할아비바위는 이 해수욕장의 수문장인 듯 슬픈 전설을 간직한 채 꽃지해수욕장을 바라보며 서있다.
할아비 할미바위 위로 넘어가는 일몰이 워낙 아름다워 이를 화폭이나 사진에 담으려는 사람들이 사시사철 찾는 명소.


 

 



 

 

 



 

 

 
 

 

 

 






'With each other is thinking. > 2009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[임보] 짝사랑  (0) 2009.09.19
[충남] 안면도 꽃지...  (0) 2009.03.01
Posted by 懋陣 불량선비™